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아무래도 제 기억에 착오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이름 : 문유일

(2019-03-13 23:02:39, 38회 읽음)

뭐 너무 오래 전에 본 것이라서 착오와 혼동이 있었던 것같습니다.
그렇다면 또 질문이 있는데요. 철편과 철간이라면 쇠몽둥이므로 실제 전쟁에서는 환도나 쌍수도보다 더 유리하지 않았을까요? 칼날과 칼등 구분이 있는 것도 아니고 오히려 칼면에다 대고 때리면 칼이 아예 부러지거나 칼날이 나가버릴텐데요.

어째서 환도는 훈련하면서 운용까지 했으면서 철편이나 철간은 운용하지 않았을까요? 철편이라는 유물이 있지만 사실상 고리에 달려있는 편곤이고...제가 생각하는 1자로 서있는 쇠몽둥이 둔기는 아니더군요. 중국에서 들어왔을 법도 한데요. 무거워서일까요? 실제 전쟁에서는 환도보다 훨씬 나았을 것 같은데요.

 (2019-03-15 20:29:29)

고려시대나 조선초까지는 철추 형태의 무기가 자주 보이기도 합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읽음

공지

  [출판] <조선후기 무예사 연구> - 2019년 2월 출판

2019/02/28

49

공지

  [출판] <병서, 조선을 말하다> - 2018년 4월 출판

2018/04/14

635

공지

  [출판] <무예 인문학> 2017년 5월 출판

2017/04/28

1227

공지

  [출판] <조선의 무인은 어떻게 싸웠을까?> 2016년 7월 출판

2017/03/30

1305

공지

  [출판] <정조의 무예사상과 장용영> 2015년 12월 출판

2015/12/18

2184

공지

  [출판] <조선군 기병 전술 변화와 동아시아> -2015년 6월 출판

2015/06/14

3310

공지

  [출판] <조선후기 기병전술과 마상무예> 2013년 2월 출판

2013/02/22

6074

공지

  [출시] 무예24기 DVD 교육 교재 - 2009년 9월 출시 [5]

2009/09/11

8713

공지

  [출판] <조선무사 朝鮮武史> - 2009년 4월 출판 [3]

2009/03/30

7565

공지

  [출판] <친절한 조선사> - 2007년 12월 출판

2008/12/17

5729

공지

  [필독] 공지사항 - 질문시 유의사항 및 무단 펌 금지 등

2005/12/08

7514

공지

  [광고] 한국전통무예연구소 무예연구 동아리

2005/10/30

9405

2760

문유일

  일본도 특유의 마름모꼴로 칼자루 끈으로 매는 방식 말입니다. [1]

2019/03/17

22

2759

신효민

  편전사격에 쓰이는 통아에 대해 여쭤볼게 있어요 [1]

통아.jpg

2019/03/15

28

문유일

  아무래도 제 기억에 착오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1]

2019/03/13

38

2757

문유일

  철편과 철간이라는 무기 있지 않습니까? [1]

2019/03/13

36

2756

신효민

  마상쌍검에 대해 생각해본게 있습니다. [1]

2019/02/26

61

2755

문유일

  예도총보 말인데요.. [1]

2019/02/20

97

 

 

1 [2][3][4][5][6][7][8][9][10]..[15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