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궁기병의 전술에 대한 글입니다.

 이름 : 문유일

(2019-05-04 22:03:00, 452회 읽음)

교수님의 책임 조선후기 무예사에서 기병에대해서 다룬 장을 보니까 조선 전기 궁기병의 전술에대한 부분이 있었습니다. 창기병들이 앞에서고 그 뒤에 궁기병이 서서 창기병이 돌격하고 궁기병이 뒤에서 사격하는 전법으로 쓰셨습니다. 그런데 삼국지 정사를 보면 당시 군벌 중의 한사람이던 공손찬의 경우 백마의종이라고 불리는 백마만 탄 궁기병이 존재하였으며, 이 백마의종이 오환족과 선비족들에게는 공포의 대상이었고 공손찬을 대표하는 막강한 특수 부대였다고 하더군요.

그런데 이 백마의종의 전술을 보면 좌우로 진을 쫘악 벌려서 적들을 학익진처럼 포위한 상태에서 활을 쏘는 방식이라고 합니다.
한편 루이스 프로이스의 일본사를보면 탄금대에서 조선의 기병대가 초승달(반월)형상의 진을 만들어서 일본군을 에워싸듯이 돌격해들어왔다는 설명이 있던데요. 그렇다면 탄금대 전투에서의 조선 궁기병도 공손찬의 백마의종이 전개한 좌우를 포위하여 궁기병이 사격하는 전술을 구사했다고 보면 될 터인데요.

그렇다면 창기병은 어떻게 되는 건가요? 창기병은 정면 돌격하고 궁기병은 좌우로 포위하는 형식으로 3면 포위 공격을 하는 전술인 것입니까? 아니면 창기병도 좌우로 나누어서 학익진으로 나누어서 창기병은 전면돌격, 궁기병은 후방엄호사격을 하는 전술인 것입니까?



 (2019-05-04 23:42:09)

조선전기 병종의 특성상 기창병은 근접 전투담당, 기사병은 원사 전투담당입니다. 포진 후 적과의 거리가 좁혀지면 기창병은 주로 정면 압박, 기사병은 측면이나 후면 압박입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읽음

공지

  [출판] <조선후기 무예사 연구> - 2019년 2월 출판

2019/02/28

173

공지

  [출판] <병서, 조선을 말하다> - 2018년 4월 출판

2018/04/14

722

공지

  [출판] <무예 인문학> 2017년 5월 출판

2017/04/28

1319

공지

  [출판] <조선의 무인은 어떻게 싸웠을까?> 2016년 7월 출판

2017/03/30

1375

공지

  [출판] <정조의 무예사상과 장용영> 2015년 12월 출판

2015/12/18

2291

공지

  [출판] <조선군 기병 전술 변화와 동아시아> -2015년 6월 출판

2015/06/14

3444

공지

  [출판] <조선후기 기병전술과 마상무예> 2013년 2월 출판

2013/02/22

6173

공지

  [출시] 무예24기 DVD 교육 교재 - 2009년 9월 출시 [5]

2009/09/11

8855

공지

  [출판] <조선무사 朝鮮武史> - 2009년 4월 출판 [3]

2009/03/30

7709

공지

  [출판] <친절한 조선사> - 2007년 12월 출판

2008/12/17

5837

공지

  [필독] 공지사항 - 질문시 유의사항 및 무단 펌 금지 등

2005/12/08

7630

공지

  [광고] 한국전통무예연구소 무예연구 동아리

2005/10/30

9557

2775

문유일

  쇠도리깨하고 삼지창 말인데요. [1]

2019/07/07

40

2774

문유일

  창자루나 곤봉(곤방)을 만드는 나무 말입니다. [1]

2019/06/12

103

2773

문유일

  노(弩)라는 무기는 잘 사용이 안 되었나요? [1]

2019/06/01

108

2772

문유일

  편곤(쇠도리깨) 말입니다. [1]

2019/05/22

115

2771

문유일

  죽궁, 합성목궁, 교자궁에 대한 질문이 있습니다. [1]

2019/05/12

136

2770

문유일

  좀 개인적인 질문입니다만 [1]

2019/05/09

371

 

 

1 [2][3][4][5][6][7][8][9][10]..[15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