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조선 전기의 검술은...

 이름 : 문유일

(2019-12-24 00:51:17, 476회 읽음)

환도를 보면 짧기 때문에 한손으로 잡는  것이 더 적합한 칼이라고 생각합니다. 조선 전기의 환도의 제원을 보면 말이죠. 후기부터는 임진왜란 겪으면서 왜도의 영향을 받아서 길어졌고..

그런데 조선군 보병 중에 육박전을 치르는 부대는 팽배수아닙니까. 그렇다면 조선 전기의 조선군의 검술은 한손에 방패, 한손에는 칼을 든채로 구사하는 형태의 검술이라고 봐도 될까요?

 (2019-12-26 20:23:41)

일단 조선 전기의 환도의 성격은 거의 개인 호신용의 운용법이 주를 이룹니다. 그래서 짧지요. 하도 짧아지니 전투력에 문제가 생길까봐 문종때 환도의 길이를 제식화하자는 의견도 있었지만, 현장에서 적용이 어려웠습니다. 그리고 육박전의 경우도 조직화되어 싸우는 것이 기본인지라 혼자 단독으로 전투하는 방식이 아닌 조를 이뤄 공격과 방어를 이루는 형태랍니다. 그리고 팽배수의 숫자도 생각보다 많지 않고 오히려 창수의 비율이 더 높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읽음

공지

  [출판] <조선후기 무예사 연구> - 2019년 2월 출판

2019/02/28

743

공지

  [출판] <병서, 조선을 말하다> - 2018년 4월 출판

2018/04/14

1431

공지

  [출판] <무예 인문학> 2017년 5월 출판

2017/04/28

1841

공지

  [출판] <조선의 무인은 어떻게 싸웠을까?> 2016년 7월 출판

2017/03/30

1842

공지

  [출판] <정조의 무예사상과 장용영> 2015년 12월 출판

2015/12/18

2869

공지

  [출판] <조선군 기병 전술 변화와 동아시아> -2015년 6월 출판

2015/06/14

4143

공지

  [출판] <조선후기 기병전술과 마상무예> 2013년 2월 출판

2013/02/22

6808

공지

  [출시] 무예24기 DVD 교육 교재 - 2009년 9월 출시 [5]

2009/09/11

9436

공지

  [출판] <조선무사 朝鮮武史> - 2009년 4월 출판 [3]

2009/03/30

8256

공지

  [출판] <친절한 조선사> - 2007년 12월 출판

2008/12/17

6321

공지

  [필독] 공지사항 - 질문시 유의사항 및 무단 펌 금지 등

2005/12/08

8076

공지

  [광고] 한국전통무예연구소 무예연구 동아리

2005/10/30

10100

2809

박세규

  안녕하세요 질문있습니다. [1]

2020/03/30

63

2808

박세규

  안녕하세요 조언부탁, 질문있습니다. [1]

resized_20200322_201543_8231_(1).jpeg

2020/03/22

81

2807

박세규

  안녕하세요 질문있습니다. [1]

resized_활_파지법_1631.jpeg

2020/03/16

97

2806

  [출판] 제국의 몸, 식민의 무예 - 2020년 3월 출판

kakaotalk_20200306_154056375.jpg

2020/03/06

174

2805

허봉태

  기저귀2개필요한데요. [1]

2020/02/25

183

2804

박세규

  조언 감사합니다. [1]

2020/02/13

220

 

 

1 [2][3][4][5][6][7][8][9][10]..[15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