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무예도보통지의 권법과 고유 맨손 무술의 관계에 대한 질문이 있습니다.

 이름 : 문유일

(2018-09-05 22:26:41, 449회 읽음)

이런 글을 보았습니다. 타권(打拳)에대한 글인데요 글의 내용 중에 보면 무예도보통지의 권법은 중국 권법과 우리나라 맨손 무예인 수박과 결합된 결과라는 대목이 맨 끝에 있습니다. 실제 그런지 여쭙고 싶습니다 저는 무예도보통지의 권법의 유래는 송태조장권으로 중국에서 유입 무술로 알고 있었고, 수박이나 택견같은 우리나라 고유 맨손무술하고는 거의 관련이 없다고 보았거든요. 물론 수련자들이 수박이나 택견을 했던 사람이라면 그런 유풍이 있었을 수는 있었지만 말입니다.  전체 글 내용을 소개합니다.  




타권(打拳)은 맨손과 주먹을 써서 상대방을 공격하거나 방어하는 격투 기술로 일반적으로 ‘권법(拳法)’으로 불린다. 우리나라에는 ‘택견’, ‘수벽치기’, ‘수박(手搏)’이란 이름으로 불리던 맨손 무예가 있었으나, 임진왜란을 계기로 명나라의 권법(拳法)이 본격적으로 도입되어 단병무예를 강화하는 차원에서 활용되었다. 타권은 기존의 우리나라 맨손 무예가 중국의 권법과 결합하여 나타난 무예로 보인다.

고대부터 주먹으로 적을 공격하는 격투 기술이 있었다. 고대 이집트의 피라미드 벽면에 새겨진 격투 그림이나, 로마시대에 노예들이 썼던 격투 방법 등은 권법의 초기 형태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격투 기술은 훨씬 뒤에야 하나의 특유의 기술로 체계화되었다. 서양에서는 복싱(boxing)으로 성립되고, 동양에서는 권법으로 발전했다고 한다. 권법기술은 일부 국한된 사람들끼리 연구, 연마하여 비기(祕技)로 전해졌기 때문에 그 기원이나 연혁이 기록으로 남아 있지 않다.

중국에서는 서기 530년경에 소림사(少林寺)에서 달마(達摩)가 ‘십팔나한수(十八羅漢手)’를 창시하여 승려들의 심신을 단련시킨 것이 이른바 소림사권법의 발상이라고 한다. 명나라 때는 권법이 무술로 발달하여 군사 훈련에 중시되었는데, 척계광(戚繼光)이 쓴 병서(兵書) 『기효신서(紀効新書)』에 권법 22자세가 수록되었고, 모원의(茅元儀)가 쓴 『무비지(武備志)』에는 32자세를 설명해 놓았다.

우리나라에서도 격투 기술로서 삼국시대부터 전해 온 ‘택견’이라는 각술(脚術)이 있고, ‘수벽치기’라는 권술(拳術)이 있었는데, 『고려사』와 『조선왕조실록』에 ‘수박(手搏)’이라는 명칭으로 나타난다. 이러한 맨손 문예는 조선시대 중기 이후에는 무과시험인 관무재(觀武才) 초시(初試)의 보병 시험과목 가운데 들어 있었다. 따라서 조선시대 무인들 사이에서 널리 행해졌을 가능성이 높다. 『조선왕조실록』에는 임금이 자주 무인들의 수박희(手搏戲)를 시험하고, 구경했다고 적혀 있다.

이러한 맨손 무예는 16세기 말의 임진왜란을 계기로 명나라의 다양한 무기와 함께 권법도 도입되면서 명나라 병서인 『기효신서』의 권법들을 새롭게 개량하였다. 이 권법들을 보완하여 『무예신보』, 『무기신식』, 『무예도보통지』를 통해 구현하려고 노력하였다.

이후 맨손 무예를 가리키는 ‘권법(拳法)’이라는 용어가 본격적으로 사용된 것은 1600년(선조 33년) 4월부터다. 권법은 『선조실록』에는 ‘타권’, 광해군 때 편찬된 『무예제보번역속집』에는 ‘대권(大拳)’으로 표기되었다. 그러나 1600년 4월 이후로는 ‘타권(打拳)’이라는 용어가 『선조실록』을 비롯한 다른 기록에 보이지 않는다. 이로 보아 ‘타권’ 대신에 ‘권법’이 공식적으로 맨손 무예를 가리키는 용어로 통일되었음을 알 수 있다.

권법은 맨손으로 익히는 무예로 검을 배우기 전에 익혔는데, 이는 백병전에서 무기 없이 맨손으로 적을 제압하여야 했기 때문이다. 자세한 내용은 『무예도보통지』의 권법조에 기술되어 있다. 이들 권법은 현각허이세와 요란주, 순란주, 복호세 등 중국 권법의 영향을 받은 듯하다. 다만 권법보를 유심히 살펴보면 그 주요한 특징이 발보다는 손을 주로 사용하는 수박의 형태가 남아 있는 듯하다. 따라서 타권은 기존의 우리나라의 맨손 무예가 중국의 권법과 결합하여 나타난 무예로 보인다.



출처는 http://dh.aks.ac.kr/sillokwiki/index.php/%ED%83%80%EA%B6%8C(%E6%89%93%E6%8B%B3)
이곳입니다.

 (2018-09-06 15:50:18)

권법에 대한 학술 연구는 지난 2016년에 국방부에 제가 발표한 논문을 참고 하시길...

http://muye24ki.com/zb41pl8/data/qna/Master_Choi_Korean_Martialarts_unarmed_fighting_skill.pdf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읽음

공지

  [출판] <조선후기 무예사 연구> - 2019년 2월 출판

2019/02/28

57

공지

  [출판] <병서, 조선을 말하다> - 2018년 4월 출판

2018/04/14

639

공지

  [출판] <무예 인문학> 2017년 5월 출판

2017/04/28

1231

공지

  [출판] <조선의 무인은 어떻게 싸웠을까?> 2016년 7월 출판

2017/03/30

1307

공지

  [출판] <정조의 무예사상과 장용영> 2015년 12월 출판

2015/12/18

2186

공지

  [출판] <조선군 기병 전술 변화와 동아시아> -2015년 6월 출판

2015/06/14

3315

공지

  [출판] <조선후기 기병전술과 마상무예> 2013년 2월 출판

2013/02/22

6078

공지

  [출시] 무예24기 DVD 교육 교재 - 2009년 9월 출시 [5]

2009/09/11

8721

공지

  [출판] <조선무사 朝鮮武史> - 2009년 4월 출판 [3]

2009/03/30

7571

공지

  [출판] <친절한 조선사> - 2007년 12월 출판

2008/12/17

5737

공지

  [필독] 공지사항 - 질문시 유의사항 및 무단 펌 금지 등

2005/12/08

7517

공지

  [광고] 한국전통무예연구소 무예연구 동아리

2005/10/30

9411

2760

문유일

  일본도 특유의 마름모꼴로 칼자루 끈으로 매는 방식 말입니다. [1]

2019/03/17

45

2759

신효민

  편전사격에 쓰이는 통아에 대해 여쭤볼게 있어요 [1]

통아.jpg

2019/03/15

37

2758

문유일

  아무래도 제 기억에 착오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1]

2019/03/13

46

2757

문유일

  철편과 철간이라는 무기 있지 않습니까? [1]

2019/03/13

47

2756

신효민

  마상쌍검에 대해 생각해본게 있습니다. [1]

2019/02/26

66

2755

문유일

  예도총보 말인데요.. [1]

2019/02/20

170

 

 

1 [2][3][4][5][6][7][8][9][10]..[15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