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신문] ▲ 병서, 조선을 말하다 = 최형국 지음.

 이름 : 

(2018-04-23 21:12:43, 52회 읽음)

 링크 1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4/20/0200000000AKR20180420059000005.HTML?input=1195m

[연합신문]

▲ 병서, 조선을 말하다 = 최형국 지음.

조선 문화사와 무예사를 연구하는 검객 최형국 박사가 삼봉 정도전이 집필한 '진법'(陣法)과 정조가 편찬한 '무예도보통지'(武藝圖譜通志) 등 조선시대 병서(兵書) 20여 종을 소개했다.

저자는 조선이 문치(文治)를 숭상했으나 군대에 관한 책인 병서 간행을 게을리하지 않았다고 주장한다. 선조실록에는 "병서는 국가의 흥망성쇠와 연관돼 있고 작게는 뭇 백성의 삶과 죽음에 이르는 것"이라고 기록됐다.

저자는 조선시대 병서가 실학의 핵심이라고 강조하고 "과거의 전쟁이라는 참혹한 경험을 바탕으로 현실에 철저하게 적용 가능하며 미래의 보이지 않는 위험과 도전에 가장 안전하게 대비할 방안이 담겼다"고 평가한다.

인물과사상사. 360쪽. 1만6천원.


[한겨레신문]

병서, 조선을 말하다-혼란과 저항의 조선사 정도전이 쓴 <진법>, 정조 때 편찬한 <무예도보통지>, 광복 뒤 이를 계승하기 위해 나온 <무예도보신지> 등 조선 시대의 주요 병서들을 통해 환난을 지혜롭게 수습해온 ‘공동체 생존’ 역사로서 조선사를 다시 읽는다. 무예인이자 역사학자 최형국 한국전통무예연구소장이 썼다. /인물과사상사·1만6000원.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culture/book/841353.html#csidx72c47320c75ded98512c28d871a4bdb

[부산일보]

■병서, 조선을 말하다

군대와 군사에 관한 책인 병서(兵書)는 전쟁과 반란 등 굵직한 사회 변화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이 책은 조선시대 주요 병서를 소개하고, 병서에 반영된 조선의 모습을 생생하게 읽어낸다. 군대의 조직과 전술, 군사들이 사용한 무기, 조선에 영향을 미친 주변국들의 변화까지 폭넓게 조망한다. 최형국 지음/인물과사상사/360쪽/1만 6000원.

http://news20.busan.com/controller/newsController.jsp?newsId=20180419000215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읽음

공지

  [신문] 문화일보-검법 수련·관광상품 연구·무예史 박사까지…무예에 빠져 산 24년

2018/04/14

76

공지

  [신문] 부드럽게 흐르는 강한 힘 무예 -국방일보

2017/05/23

612

공지

  [신문]무예 인문학 "삶·철학 담긴 한국 무예, 인간에게 다가가는..."

2017/05/12

677

공지

  [신문] 적을 베는 무술은 잊어라, 전통무예는 마음을 닦는 수련

2016/08/30

1393

공지

  [신문] 담력 큰 병사가 사용한 무기 ‘당파’를 아시나요

2016/07/16

1298

공지

  [신문] '조선왕조 500년의 힘! <조선후기 기병전술과 마상무예>

2013/04/17

3741

공지

  [신문] '문무겸전' 무예24기 무사 최형국, 박사학위 취득

2011/09/25

5015

공지

  [신문] 종이갑옷 입고 화살·조총에 맞선 이름모를 그들...

2009/04/03

6813

공지

  [신문] 소외된 武, 누군가 미쳐야 밝힐 수 있죠 <조선무사>

2009/04/03

6236

공지

  [잡지] 몸과 마음이 하나가 되는 예술 '무예' <최형국 단장>

2008/06/27

16879

공지

  [서평] 조선시대 이야기를 맛깔나게 풀어낸 <친절한 조선사>

2008/01/21

7338

450

  [신문] 이인호 서울대 명예교수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2018/04/27

72

449

  [뉴스] [MBN이 본 신간] '병서, 조선을 말하다' 외

2018/04/27

61

448

  [신문] 문화사·전쟁사·무예사를 아우르는 수준 높은 역사서 ‘병서, 조선을 말하다’

2018/04/26

60

447

  [신문] 병서 조선을 말하다

2018/04/24

59

446

  [신문] 정도전부터 흥선대원군까지 兵書로 본 조선

2018/04/24

58

  [신문] ▲ 병서, 조선을 말하다 = 최형국 지음.

2018/04/23

52

444

  [신문] 여진족 제압한 기마병… 왜군엔 통하지 않은 까닭

2018/04/23

64

 

 

1 [2][3][4][5][6][7][8][9][10]..[26]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