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신문] [신간│병서, 조선을 말하다] 조선사를 꿰뚫는 키워드 '병서'

 이름 : 

(2018-04-23 21:09:04, 1633회 읽음)

 링크 1 : http://www.naeil.com/news_view/?id_art=273488

[내일신문]

[신간│병서, 조선을 말하다] 조선사를 꿰뚫는 키워드 '병서'
2018-04-20 10:15:17 게재

최형국 지음 / 인물과사상사 / 1만6000원
현대인들은 조선을 전통을 중시한 보수적인 나라로 생각한다. 하지만 조선은 생각보다 유연한 나라였다. 임진왜란 이후 간행된 병서들을 살펴보면 중국의 신식 무기와 전술, 왜검 등 일본 무기까지 필요하다면 왕이 나서서 적극적으로 받아들였다.

임진왜란은 조선 사회를 뿌리부터 뒤흔든 대형 사건이었다. 일본의 침략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했던 데는 여러 이유가 있다. 조선 초기 주적은 북방 여진족이었다. 모든 군대 시스템이 여진족을 대비하는 데 맞추어져 있었다. 조선군의 주요 전술도 소규모 전투 중심이라 대규모·장기간 전쟁에는 알맞지 않았다. 게다가 조선은 화약 기술이 상당히 발달했는데도 기술이 유출될 것을 우려해 조총 등 화약무기 활용에는 소극적이었다. 일본군은 조총 부대를 선두에 세워 선제 사격을 가한 뒤, 단병접전을 펼치는 전술로 쉽게 승기를 잡았다. 조선에 파병되었던 명의 원군도 전술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패퇴했다. 임진왜란의 흐름은 근접전에 능한 절강보병(浙江步兵)을 동원한 조명연합군의 평양성 탈환 전투부터 바뀌기 시작했다. 절강병법이 일본군에 대항하는 데 효과적이라는 게 입증되자 조선은 중국 명장 척계광이 쓴 '기효신서'를 받아들여 '무예제보' '무예제보번역속집' '병학지남' 등의 병서를 편찬했다.

병서는 말 그대로 군대에 관한 책이다. 역사는 평화롭게 흐르지 않는다. '병서, 조선을 말하다'는 조선 건국부터 임진왜란과 병자호란, 정조의 개혁 정치, 쇄국과 문호 개방 등 조선 500년을 훑으며 굵직한 사건들과 조선 내외의 정치·사회 변화의 맥을 짚어보고, 시대에 발맞추어 등장한 병서들을 소개한다.

저자는 조선시대 주요 병서를 소개하고, 병서에 반영된 조선의 모습을 생생하게 읽어낸다. 저자는 책에서 "전통 시대 병서에는 가장 사실적인 과거와 현재, 미래가 오롯이 담겨 있다"면서 "조선시대 병서는 당대의 삶을 가장 충실하게 이해하는 또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고 강조한다.

장세풍 기자 spjang@naeil.com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읽음

467

  [소식] <병서, 조선을 말하다> 2018년 '세종도서' 선정

s사본__병서조선을말하다_입체.jpg

2018/12/21

1593

466

  [자문] 넷플릭스- 킹덤(2019)

47497805_1051265578386486_8353866915780755456_n.jpg

2018/12/05

1628

465

  [자문] 영화 안시성(2018)....

41832497_1006871209492590_2461206944271040512_n.jpg

2018/11/13

1728

464

  [특강] 육군사관학교 특강!

kakaotalk_20181112_101231633.jpg

2018/11/13

1538

463

  [야조] 2018년 야조를 깔끔하게 정리한 블로그입니다.

타이틀~1.jpg

2018/11/06

1566

462

  [야조] 2018년 야조 관련 블로그 ~

dsc05300.png

2018/11/01

1653

461

  [학회] <전국역사학대회> 논문 발표

44060317_1022111597968551_4947450893587972096_n.jpg

2018/10/16

1465

460

  [공연] 뮤지컬 '관무재-조선의 무예를 지켜보다'

gun.jpg

2018/10/11

1483

459

  [학술대회] <원행을묘정리의궤>

kakaotalk_20181008_110526227.jpg

2018/10/08

1448

458

  [공연] 2018 무예브랜드 공연 "야조"

kakaotalk_20180928_204328531.jpg

2018/09/28

1351

457

  [시범] 프랑스 노르망디...

fr.jpg

2018/08/17

1729

456

  [일정] 2018년 하반기 일정

ya.jpg

2018/08/06

1713

455

  [교육] 2018 무예24기 여름 무예 교실

bd1530249355.jpg

2018/07/11

1846

454

  [방송] 국회 TV ' TV 도서관에 가다'(방송일 공지)

35521294_925654910947554_9185939249386487808_n.jpg

2018/06/18

1907

453

  [신문] 수원시립공연단 무예24기시범단, 오는 16일 완벽한 무예 24기 볼 수 있는 ‘선기대(善騎隊), 화성을 달리다’ 선보여

2018/06/14

2012

452

  [시범] 6.16 무예24기 마상무예 특별 시범 공지

33333801_911599515686427_2250036849869324288_n.jpg

2018/06/08

1869

451

  [신문] 수원 무예24기 시범단 '장용영! 훈련을 시작하라!'

1242386_1106880_4852.jpg

2018/05/28

1879

450

  [신문] 불법선거운동 척결 캠페인

812276_330502_5553.jpeg

2018/05/28

2029

 

 

[1][2][3] 4 [5][6][7][8][9][10]..[29]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