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하늘 담은 검

 이름 : 

(2020-09-04 13:59:02, 899회 읽음)


검 안에 하늘이 담깁니다.

태풍이 지나간 후 잔바람이
살랑 살랑 고개를 내밉니다.
검을 뽑아 들고,
그 하늘과 이야기를 나눕니다.
태풍이 쳐도 강물의 흐름은 변하지 않습니다.

길고 긴 수련의 길은 그 지독한 냄새를 맡아 본 사람만이 압니다.
무예도보통지 무예24기로 여기까지 왔습니다.
참 고맙고도 감사한 일입니다.

요즘은 몇 해전 낙마로 생긴 왼쪽 어깨 부상을
회복시키기 위해 양날의 검 중심으로 수련을 합니다.

외날의 도 와는 또 다른 세계가 느껴집니다.
신발과 양말을 벗고 고운 땅의 지기를 느끼며~
세상 모든 수련하는 사람들께
축복이 가득하길 빕니다.



번호

이미지

제목/글쓴이

날짜/읽음/정보

공지

  

  -프로필 사진-

2011-08-26 17:17:29
읽음:4997

352

  

박물관이 살아있다.

1440 x 844 pixels
2021-03-22 17:18:07
읽음:219

351

  

2021 무예24기 개막시범

957 x 1440 pixels
2021-03-02 17:13:40
읽음:278

350

  

아름다운 전시

4096 x 4096 pixels
2021-01-27 11:47:07
읽음:381

349

  

2021, 나의 길을 간다고...

1728 x 2592 pixels
2021-01-01 11:46:25
읽음:546

348

  

바탕화면

5760 x 3840 pixels
2020-12-19 20:25:24
읽음:514

347

  

웃습니다.

5760 x 3840 pixels
2020-12-11 21:01:55
읽음:533

346

  

고맙네

3024 x 4032 pixels
2020-12-05 22:20:36
읽음:496

345

  

거친 삶...

1614 x 651 pixels
2020-11-30 15:53:03
읽음:468

344

  

한양을 지켜라!

2423 x 3427 pixels
2020-11-21 13:43:12
읽음:478

343

  

뒤돌아 보기

3096 x 1944 pixels
2020-10-27 22:55:45
읽음:634

342

  

그림자

2836 x 4032 pixels
2020-10-27 20:36:25
읽음:582

341

  

만천명월주인옹

1082 x 2127 pixels
2020-10-16 22:05:08
읽음:730

340

  

제주의 기억

1330 x 2055 pixels
2020-10-06 23:33:07
읽음:797

339

  

장작불

1264 x 2015 pixels
2020-10-04 23:04:31
읽음:722

338

  

칼과 책

3024 x 4032 pixels
2020-09-27 21:05:15
읽음:764

337

  

코로나19의 시대

692 x 960 pixels
2020-09-09 18:11:01
읽음:893

336

  

<통지> 번역 탈고!

720 x 960 pixels
2020-09-08 00:01:44
읽음:864

 

 

1 [2][3][4][5][6][7][8][9][10]..[2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