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깨비?

|

무예24기

|

마상무예

|

무예 수련

|

동영상

|

자료실

|

게시판

자유 게시판     사진 이야기     깨비의 글모음     무예 강좌     대학 강의     전수관 소식

 [작은글] "봄~~"이라 불러 봅니다.

 이름 : 최형국

(2004-03-17 11:40:46, 6670회 읽음)





***** 봄입니다 *****



봄입니다.
누가 뭐래도 봄은 찾아 왔습니다
"봄~"
이라 작은 소리내며 당신을 불러 봅니다
입술은 살포시 모아 지구요
부드러운 숨소리 하나가 마음 깊은 곳에서

겨우내 포근한 눈 이불 덮고 잠자다가  

당신이 "봄~ "이라 불러 주면
맑은 웃음 지으며 당신께 다가 옵니다
그러면 당신의 입가는 금방
기분좋은 웃음꽃 하나가 피어 난답니다
그 고운 웃음꽃 하나가
당신의 수수한 꽃마음으로 새겨지도록
언제나 새 생명 움트는 봄처럼
밝은 미소와 함께
맑은 마음과 함께
곧은 행동과 함께
그 눈부시도록 아름다운 봄날을 만들어 가시길 빕니다
=당신의 작은 글사람 푸/른/깨/비/ 최형국 드림

http://cafe.daum.net/bluekb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읽음

41

최형국

  [글사진] 초록의 싱그러움 속 연분홍 자운영

2004/04/21

6763

40

최형국

  [기사] 서울대 농생대를 농업생태공원으로 만들자!

2004/04/09

6826

39

최형국

  [글사진] 2004 조선의 무혼 무예24기 정기 시연

2004/04/05

6629

38

최형국

  [글사진] 남도의 봄을 알리는 꽃내음 찾아서..

2004/03/29

6848

최형국

  [작은글] "봄~~"이라 불러 봅니다.

2004/03/17

6670

36

최형국

  [글사진] 축복속의 막내 여동생 결혼~~

2004/03/13

6762

35

최형국

  [작은글] 생일에 보내는 글

2004/02/26

6842

34

최형국

  [영화읽기] '블레이드 러너'는 몸에 대한 반성이다.

2004/02/26

7920

33

최형국

  [노래] 깨비의 노래 "돈키호테의 꿈"

2004/02/07

6915

32

최형국

  [글사진] 뒤주속에 갇혀 스러져간 젊은 군주 사도세자

2004/02/04

7009

31

최형국

  [글사진] 섬진강 푸른 물에는 곱디 고운 하늘이 녹아 있습니다.

2004/01/24

6476

30

최형국

  [영화글] 라스트 사무라이에서 나타난 검술과 전술

2004/01/22

6919

29

최형국

  [글사진] 행복한 미소가 가득한 마이산에서..

2004/01/19

6613

28

최형국

  [글사진] 은은한 내소사의 아름다움과 직소폭포의 푸른 멋

2004/01/17

6878

27

최형국

  [글사진] 갯내음 가득한 서해 변산반도를 따라

2004/01/16

6811

26

최형국

  [글사진] 동해바다와 소금강

2004/01/10

6571

25

최형국

  [글사진] 2004년 겨울 지리산 여행..

2004/01/09

6791

24

최형국

  [작은글] 한해를 마무리 하며 띄우는 글

2003/12/30

6340

 

 

[이전 10개] [1]..[21][22][23][24][25][26][27] 28 [29][30]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랄라랄라